665 , 7
지예아~    2010-12-12 00:19:12   
12월  




어느새 막달이다.
어느새 12월.

시간이 참 빠르다.
내게 올것같지않던 스무살이었는데
그 스무살이 이제는 져가고있다.
한달도 남지 않은 시간.

스물에 만난, 고등알파에 만난
내 우다다는 정말 또 달랐다.
지금, 6일 남았다.

우다다 학생으로써의 시간이 겨우 이것밖에 남지 않았단거
엄청나게 두렵고 또 슬프기도 하지만
그래도 그옛날 그때처럼 아무것도 모르겠고 모호하진 않아.
어느정도의 목표가 생겼고 해야할 것이 생겨서.
그래서. 그래서.
그래서 또 더 힘내야 하고 그래서 또 더 분투해야하고.
그럴거고.

철환쌤,태재,누리,정훈이.
또 새롭게 또다시 네사람의 이름이 새겨졌다.
어떠한 다짐의 의미도, 촉진제의 역할도 되고
또 날 되돌아보게도 하는. 그런 존재들.

힘낼게요.
또한번 우다다가 더욱더 소중하게 느껴지는 요즘
힘주면 깨어질까
잡으면 부스러질까
무섭다
라는 말 예전에는 정말 이해안됬었는데
우다다가 그런 마음도 들게 만들었어요.
신기하다.헤헤헤.
마냥 그렇지만은 또 않지만,
우다다가 내게주는 의미, 마음, 또 새롭게 새겨가고 있고
이 마음 이느낌 쭉 사는동안 함께 가져갈거에요.

그래서 지금 12월, 마냥 편하진 않지만
이 12월의 의미 온몸으로 느끼고 받아들이려고요.
그리고 그만큼 또 분투해야겠지요.
앞으로의 날들을 위해.
우다다 학생으로써의 마지막 달. 마지막 시간
화이팅!
힘!





  
  
  
  
 
545
 5월이네요

짐승-차원석
2010/05/25 1416
544
비밀글입니다 오랜만에 본 영상...

짐승-차원석
2010/05/05 2
543
 감사해요...

짐승-차원석
2010/01/20 1531
542
 한가위!!!

짐승-차원석
2008/09/14 1990
541
 농활다녀왔슴다!

진시기
2013/06/02 1042
540
비밀글입니다 5월이 오고 가고 있네요.

진시기
2013/05/15 2
539
 이제 도보가 와요

진매미
2013/09/04 1098
538
 이제 곧 얼굴 보네요

진매미
2013/08/25 979
537
 추모음악회 재밌으셨나요?^^

진매미
2011/08/31 1305
536
 으아니 벌써!

진돌이
2013/12/23 1064
535
 다!녀!와!습!니!다!

진돌이
2013/10/05 1087
534
 비가 내리고~ 음악이 흐르면~

진돌이
2013/08/29 952
533
비밀글입니다 안녕하세요

지호
2020/08/31 1
532
 이더운 여름도 선선해지내요

지호
2016/08/28 534
531
 봄이 다가온다

지예아~
2011/02/27 1485
530
 막날

지예아~
2011/02/02 1279
529
 2011!

지예아~
2011/01/01 1312

 12월

지예아~
2010/12/12 1353
527
 생각

지예아~
2010/08/28 1520
526
 철환쌤 태재 누리 정훈이와 함께하는 2010 보따리 이야기

지예아~
2010/08/25 1622
[1][2][3][4][5][6] 7 [8][9][10]..[34]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pqbi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