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66 , 6
원깅이    2014-08-31 22:19:56   
사랑합니다  

일곱번째 추모제,,
멋진남자가 되었을 우리 오빠들과 철환쌤!

아주많이 그립고 아주많이 보고싶었어요 솔직히

이번에는 추모제 준비를 하며 교장쌤의 말씀대로 "나도 모르게" 하고 있던 생각들을 다시 되돌아볼 수 있는 기회였고
'우리들의 만남'이라는 부분에 더 집중해서 마음이 좋았던 것 같아요.
끝까지 분투했던 진우도보따리의 모습을 영상으로 보면서 마음이 아팠지만 보따리를 하면서 고민했던 관계들 그리고  펼치자하는 뜻을 담으려 애쓰는 모습들이 보여서 정말 자랑스러웠고 참 반갑고 감사했습니다.

저에게
철환쌤이 계셔서
태재오빠가 있어서
누리오빠가 있어서
정훈이오빠가 있어서
우다다가 있어서
너무나 행복하고 감사합니다.

지금은 우리가 만날 수 없지만..항상 마음으로 힘을 받고 있구요!
끝내 펼치지 못한 꿈들...
그 몫까지 더 열심히!!!재미나게 애쓰며 살겠습니다!!

이렇게 8월의 마지막날이 어느덧 지나가네요.

이제 도보준비도 열심히하고! 또 열심히 우다다에서 분투할게요

축때브동..사랑합니다






  
  
  
  
 
566
 요즘 날씨가 많이 추운데 감기 조심하세요.

김태영
2015/02/15 729
565
비밀글입니다 2015

이한
2015/02/05 2
564
비밀글입니다 벌써 2월이에요.

유빈
2015/02/04 4
563
 새해가 밝았어요~

한뵤르
2015/01/12 662
562
 2015년 이에요.

내가다혜:)
2015/01/11 834
561
 춥네요

한뵤르
2014/12/07 739
560
 군인

아시드로 구토
2014/12/04 751
559
비밀글입니다 시간이..

한뵤르
2014/11/05 7
558
 날이 이제 좀 싸늘하죠?

김기영
2014/10/29 811
557
 이제 우다다의 두번째 꽃! 도보를 갑니다!

홍기역&홍익
2014/09/19 860
556
비밀글입니다 추석 인사

쎄엔쓰으
2014/09/13 1
555
 추석이에요!

한뵤르
2014/09/09 928
554
비밀글입니다 2014.09.04

초이하나
2014/09/04 2
553
 보고싶습니다

한뵤르
2014/09/02 844
552
 이제 곧

니은이
2014/09/01 813
551
 7주기 진우도 보따리모둠 추모제

우다다
2014/08/26 952

 사랑합니다

원깅이
2014/08/31 843
549
비밀글입니다 대화

핢하리무
2014/08/31 0
548
 지켜봐주세요

내가다혜:)
2014/08/31 831
547
 가장 가깝게, 절실히 느껴지는 하루

홍기역&홍익
2014/08/30 891
[1][2][3][4][5] 6 [7][8][9][10]..[34]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pqbi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