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57 , 1
황인호    2009-05-04 19:52:48   
열심히 살아간다는것..  

철환쌤, 태재야 누리야 정훈아..
오랜만이네요,  다들 잘 지내고 있는거지?
잊고 사는거 아니라는거 알려줄려고 들렸지^^

사실.. 솔직히 한동안은 잊고 지냈던것 같기
도 하네.. 열심히 살겠다고 열심히 살아서
내가 좋아하는 사람들에게 더 좋은 모습으로
다가가려고, 더 필요한 사람이 되겠다고..

애써 연락도 끊고, 사소한 일에는 관심 안가져야지,
마음쓰는 일은 잠시 접어둬야지..했었는데
그게 열심히 살아 가는 거라고..

근데 지치네.. 내가 없는 것 같기도 하고..
열심히 살면 내가 살아가는게 더 뚜렷해져야
하는것 아닌가..^^;;

오랜만에 들어와서 푸념만 늘어놓아서 죄송해요ㅋㅋ
그래도 여기 들어오니까 마음이 편안해지는 것 같아.
사람은 다른사람을 통해 자기를 본다고.. 누리가 그랬나?ㅋ

                      함께여서 고마워요^^




  
  
  
  
 
657
비밀글입니다 헤드라인을 보다가.

흐인
2015/09/07 2
656
 2013년영남알프스둘래길로 우다다와함께도보갑니다

횰루!!
2013/09/26 1123
655
 즐거운 주말이어요

횰루!!
2013/05/27 1100
654
 어버이날입니다

횰루!!
2013/05/09 1116
653
 좋은일들..

횰루!!
2012/11/05 1263
652
 추모음악회를 했어요

횰루!!
2012/09/01 1303
651
 오랜만 이에요

효동 효정이
2016/02/03 389
650
 도보 잘다녀왔어요

효동 효정이
2013/10/05 1107
649
비밀글입니다 오늘이 스승의 날이네요

효동 효정이
2013/05/15 2
648
 도보 안전하게 잘다녀 왔습니다~! 중등2년 황준수입니다^^

황제(준수)
2011/10/02 1669

 열심히 살아간다는것..

황인호
2009/05/04 1946
646
 문뜩..

황인호
2008/06/18 2410
645
 내일이면..

황인호
2008/06/18 2114
644
 요즘...

황인호
2008/06/16 2200
643
 도보의 계절

화이팅 정심
2010/05/11 1520
642
 봄이오면 [1]

화이팅 정심
2010/02/23 1723
641
 설날이당

화이팅 정심
2010/02/13 1570
640
 하하

화이팅 정심
2010/01/31 1655
639
 2011년이네요~

홍주연
2011/01/01 1554
638
 오늘 문득 마음이 넘쳐 한 줄 적어 봅니다.

홍주연
2008/06/18 2134
1 [2][3][4][5][6][7][8][9][10]..[33]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pqbi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