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55 , 1
효동 효정이    2016-02-03 21:16:02   
오랜만 이에요  

오늘 정훈이오빠의 생일인게 생각이나 서 이러게 글 쓰네요
먼저 정훈이 오빠
오빠 나 효정이야 오빠 사촌동생 난 오빠 설날이 되고 하면 많이 생각나
오빠랑 같이 모여서 티비보고 뛰어 놀고 맛있는 것도 많이 먹었는데 나는 가끔 오빠랑 같이 다녀을 우다다 생활을 상상하고는 했어는데 ....., 오빠는 어때을 지 모르게네
하늘에있는 철환쌤과 누리오빠 태재오빠가 축하해주고 있을거 라생각해요
보고싶네요 다들
설날이 다가와서 그런가 많이 지나도 그립기는 매한가지네요
저는 학교알파를 마치고 직업학교가서 옷 만드는 거를 배우고 있는데
역시 세상은 호락호락 하지않은 것 같아요
나가서 새로운 이들과 새로운 환경에 적응  해나가기 많이 힘들었어요
나의 의사표현도 확실하게 하지 않으면 잘 몰라 주는 이들도 많고 이기적사람
도 만은것 같네요 다 우다다 같지 않다는 걸 벼 저리게 느겨고 나또한
성숙해 진것 같네요
지금은 직업학교마무리 기간이에요
이제 어떻게 지내야 할지 다시 구상 하고 있어요
난 어떻게 살아야 할까  옷을 만들어야 할까 그럼 어떻게 해나가고 배우지 대학을 가야하나 하는 진지한 고민중이에요  앞으로 어떻게 될지는 잘모르게네요
하여튼   한살은 더먹어 버려서 ㅜㅜ 앞으로 화이팅입니다!!!




  
  
  
  
 
655
비밀글입니다 헤드라인을 보다가.

흐인
2015/09/07 1
654
 2013년영남알프스둘래길로 우다다와함께도보갑니다

횰루!!
2013/09/26 1088
653
 즐거운 주말이어요

횰루!!
2013/05/27 1068
652
 어버이날입니다

횰루!!
2013/05/09 1079
651
 좋은일들..

횰루!!
2012/11/05 1230
650
 추모음악회를 했어요

횰루!!
2012/09/01 1270

 오랜만 이에요

효동 효정이
2016/02/03 343
648
 도보 잘다녀왔어요

효동 효정이
2013/10/05 1075
647
비밀글입니다 오늘이 스승의 날이네요

효동 효정이
2013/05/15 2
646
 도보 안전하게 잘다녀 왔습니다~! 중등2년 황준수입니다^^

황제(준수)
2011/10/02 1628
645
 열심히 살아간다는것..

황인호
2009/05/04 1925
644
 문뜩..

황인호
2008/06/18 2352
643
 내일이면..

황인호
2008/06/18 2090
642
 요즘...

황인호
2008/06/16 2175
641
 도보의 계절

화이팅 정심
2010/05/11 1488
640
 봄이오면 [1]

화이팅 정심
2010/02/23 1689
639
 설날이당

화이팅 정심
2010/02/13 1543
638
 하하

화이팅 정심
2010/01/31 1623
637
 2011년이네요~

홍주연
2011/01/01 1511
636
 오늘 문득 마음이 넘쳐 한 줄 적어 봅니다.

홍주연
2008/06/18 2095
1 [2][3][4][5][6][7][8][9][10]..[33]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pqbi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