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57 , 1
이한    2008-06-16 18:56:37   
뒤늦은....  


뒤늦은 한풀이랄지 설풀이랄지...주위에선 '어린나이에... 벌써...'라는 말들 많이 하지만 저는 항상 뒤늦게 깨닫고 뒤늦게 행하고 뒤늦게 사랑하고 있네요.
조금전 뒤늦게 후회..라고 적었다가 뒤늦게 사랑...이라고 바꾸었습니다. 4사랑과의 이별을 후회라고 표현하는건 조금 맞지 않는 것 같네요.

그리고 저는 떠나고 나서야 깨달은 건지 떠나고 되서야 발화된 감정인지 모르겠습니다만 이건 후회라거나 하는 감정이라기 보단 love에 가까운 것 같아요^^


진심으로 4사랑을 추모하며.... 평생 못잊을 인연을 다시한번 머리속에 새깁니다. 전.. 기억력이 나쁘거든요^^





  
  
  
  
 
657
 여기에 추모의 마음을 담아주세요 !

대안교육연대
2008/06/16 2383
656
 우다다 소식(9/3 현재)

대안 교육 연대
2008/06/16 2683
655
 우다다 관련 성금 현황(9/14 현재)

대안 교육 연대
2008/06/16 2521
654
  우다다 관련 1차 회의결과(9/13)

대안 교육 연대
2008/06/16 2389
653
 조한혜정 선생님의 글

대안 교육 연대
2008/06/16 2389
652
   [re] 조한혜정 선생님의 글

조한
2008/06/16 2193
651
 추모사업준비위 회의결과(9/19)

대안 교육 연대
2008/06/16 2395
650
  [안내] 우다다 추모이야기 나눔 시간 갖기

대안 교육 연대
2008/06/16 2391
649
 꿈을 꾼다

제주문화교육들살이
2008/06/16 2191
648
 그림 파일 악보입니다

제주문화교육들살이
2008/06/16 2471
647
 우다다 추모사업을 여러분의 홈페이지에서 함께 나누어요.

미디어 스쿨
2008/06/16 2190
646
 떠난 선생님과 아이들 그리고 남겨진 우다다 친구들에게

김미연
2008/06/16 2389
645
 안녕하세요.

신유림
2008/06/16 2272
644
 우리는-

박계해
2008/06/16 2389

 뒤늦은....

이한
2008/06/16 2212
642
 우다다의 것

박정심
2008/06/16 2230
641
 우다다님들에게

김성례
2008/06/16 2193
640
  우다다를 불러봅니다..

벼리학교배나무
2008/06/16 2389
639
 하늘에서 밝게 핀 네 송이의 꽃

단비
2008/06/16 2264
638
 추모사업준비위 회의결과(10/1)

추모사업준비워
2008/06/16 2776
1 [2][3][4][5][6][7][8][9][10]..[33]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pqbig